人生, That's the most complex and imfortant story of someone.
by Shooting군
카테고리
이전블로그
이글루링크
최근 등록된 덧글
잘 정리해 놓아서 이해가..
by 화이트레드 at 09/13
나이먹고 군대가서,(..
by 상색조교 at 09/30
몇 살이세요?
by 안알려줌 at 01/14
호밍구 레이져 가 호밍..
by 이이이이 at 09/30
is beutyful
by dfhbdfb at 09/27
저 역시 세이버의 갑옷 ..
by 저도 마찬가지 at 04/24
http://stepoff.tistory..
by 플보 at 06/29
정말 군에 있다가 와보니..
by 쓰레기청소부 at 02/11
리리나 피스크래프트 이..
by     at 12/01
i didnn't know you w..
by changmin at 11/08
이웃링크
최근 등록된 트랙백
이글루 파인더

라이프로그
포토로그
rss

skin by 꾸자네
이런 신발

개인적으로 열심히 활동하는(요즘은 열심히는 아닌가..;) 다음까페가 있다.


거기에 어떤글이 올라왔는데,


요지는 강만수 장관"님"의 강연회에 참가했는데 분위기상 하고싶은 말을 못했다...이정도.


근데 첫 댓글이 뭐였는가 하니,

"아무에게나 님을 붙이지 마세요~"


요러고 있다.

글쓴분이 님자를 붙인 의도는 분명하다. 자신이 존경하지는 않지만, 행여 있을 지지 세력의 심기를 거스르지 않겠다는거다.

그런데 꼭 저런식으로 반응을 해야되나?

그 밑에 어떤 분은 댓글로 "어짜피 국민의 일꾼 아닙니까?"


요러고들 있다.


그럼 당신은 만약 당신 집에서 일하시는 housekeeper에게도 반말을 쓸 것인가?


인터넷 상의 난독증은 해가 갈 수록 심해지나보다.

글의 상황을 좀 파악들 하란말이다.
by Shooting군 | 2008/09/24 14:33 | 기타 개인 잡설 | 트랙백 | 덧글(1)
트랙백 주소 : http://myth152.egloos.com/tb/4631935
☞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(트랙백 보내기) [도움말]
Commented by 레인 at 2008/09/24 19:29
넷이 활성화 될수록 대가리와 예의는 쓰레기장에 던져놓고 다니는 놈들이 많아진다에 한표.

:         :

:

비공개 덧글

◀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▶